Home  >  참여마당  >  갑사의 일상


갑사 상사화 마중

2021-03-08
조회수 28


어느덧 추운 겨울이 가고 봄이 다가왔음이 느껴지는 하루하루입니다.

갑사 팔상전 앞 상사화가 잎을 틔웠습니다.

비록 저 잎과 꽃은 서로 만날 수 없겠지만, 그 아쉬움을 우리는 반갑게 맞이해야겠죠?